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음악요법/치료 효과에 대한 메타분석 연구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음악요법/치료 효과에 대한 메타분석 연구
  • A Meta-Analysis of Literature on the Effects of Music Therapy Outcome Research
저자명
김수희
간행물명
한국음악치료학회지KCI
권/호정보
2002년|4권 2호(통권5호)|pp.19-40 (22 pages)
발행정보
한국음악치료학회|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0.1MB)
주제분야
심리학
서지반출

국문초록

본 연구는 개별 연구물들의 성과를 통합적으로 분석하는 메타분석 방법을 통해 국내 음악요법/치료 프로그램의 효과를 종합․정리하고, 음악치료 효과에 영향을 미치는 각각의 관련 변인별 평균효과크기를 비교분석함으로 향후 음악치료 적용에 있어 보다 체계적이며 효과적인 지침을 제시하고자 하는 것이다. 분석 대상 논문을 선정하기 위해 먼저, 국회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에서 1993년부터 2002년까지 10년 사이에 연구된 음악요법/치료에 대한 연구물 중 메타분석에 적합하다고 판단된 38편의 논문을 최종 분석하여 총 137개의 효과크기를 산출하였다. 본 연구 결과 음악치료 프로그램 연구에서 나타난 전체 평균효과크기는 1.18로서 상당히 큰 편에 속하는 효과크기를 나타내었다. 음악치료 효과에 영향을 미치는 관련 변인들 중 측정변인(종속변인)별, 음악치료 활동의 유형별, 총 회기수, 피험자의 수에 대해서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여주었다. 측정변인별로는 언어차원의 변화를 목적으로 한 경우에 가장 효과가 크며(3.30), 정서, 인지, 신체 및 생리, 행동, 자아개념 및 적응 순으로 큰 평균효과크기를 보였고, 언어 차원의 변화와 기타 차원들의 변화의 차이는 통계적으로도 유의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음악 유형별로 보면 치료효과에 영향을 미치는 음악활동 이외의 활동을 매 세션 병행한 음악치료에 의해 산출된 평균 효과크기(2.72)가 다른 유형의 음악치료(음악감상: 0.97, 음악활동: 0.98)에 의해 산출된 평균효과크기보다 더 크며 총 14회기 이상, 피험자 인원이 9명 이하인 경우에 가장 큰 효과크기를 나타내었다. 반면, 대상의 특징과 연령별, 음악치료 수련경험 여부, 1회당 처치 시간, 치료의 형태별로의 효과크기는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음이 밝혀졌다.

영문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effects of music therapy outcome researches administered in Korea during 1993-2002 and compare them with variables related to music therapy research and practice. For this, the effects of 38 music therapy outcome research theses were analyzed through meta-analysis. SPSS 10/window was used for data analysis and 137 effect sizes were calculated. The results indicated that the overall mean effect size was found to be 1.18, indicating that music therapy was highly effective overall. Among the variables used to compare music therapy programs, dependent vairables, program activities, the number of sessions, and the number of clients were found to show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When music therapy programs were compared by their dependent variables, programs focusing on linguistic change in clients were found to be most effective(ES=3.30), followed by affective, cognitive, physical/biophysical, behavioral change as well as self-concept/adjustment. When they were compared by their programs, the effect size of music therapy programs including non-musical activities in every session(ES=2.72) was larger than the effect size of music listening(ES= .97) and music activities(ES= .98). On the other hand when they were compared according to the number of sessions, the programs administered more than 14 sessions were found to be most effective. When they were compared by the number of participants, the programs including less than 9 participants were found to be most effective. When programs were according to the degree of therapists\' experience, clients\' age and characteristics, hour of each session, group treatment/individual treatment, the existence of a co-therapist, and the placebo treatment of a control group,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In summary, these results indicate that overall music therapy produces highly effective outcomes. Among the variables related to program administration; dependent variables; music program activities; the number of sessions; and the number of participants were found to show significant differences among the programs. The implications for utilizing music therapy programs for a variety of clients and purposes as well as the limitations of this study were discussed.

목차

방법
결과
결론 및 논의
참고문헌
영문초록

구매하기 (3,000)
추천 연관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