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삼원 사고와 퇴계의 사단칠정론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삼원 사고와 퇴계의 사단칠정론
  • Tri-dimensional Thinking and T’oegye’s Thesis of the Four Beginnings and the Seven Feelings
저자명
김봉진
간행물명
퇴계학논집KCI
권/호정보
2017년|21권 (통권21호)|pp.7-44 (38 pages)
발행정보
영남퇴계학연구원|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2.02MB)
주제분야
인문학
원문 미리보기는 1페이지만 제공 됩니다. 전체 페이지 보기를 원하실 경우 다운로드열람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서지반출

국문초록

다카하시 도루의 ‘퇴계(학파)=주리파 v. 율곡(학파)=주기파’라는 도식 (틀)은 폐기되어야 한다. 세 가지 이유가 있다: 첫째로 조선의 사칠론, 리기론은 물론 주자학을 오해한 탓 이다. 둘째로 짝개념이자 단지 도구 개념인 ‘주리, 주기’를 오용한 탓이다. 셋째로 이원 (二元), 이항대립(二 項對立) 사고에 입각한 탓이다. 무엇보다 이원, 특히 이항 대립 사고 의 올가미 풀기가 시급하다. 그 방법의 하나로 삼원(三元) 사고와 그 활용을 제안한다. 삼원 사고는 주자학의 바탕에 깔린 기본 사고인 까닭이다. 따 라서 주자학과 관련 각론 의 바른 이해를 위하여 그 활용이 필요하다고 본다. 사칠이든 리기든 삼원 사고의 논리에 바탕을 두고 있다. 예컨대 ‘불상 잡 불상리’ 또는 ‘일이이 이이일’ 하나이면서 둘, 둘이면서 하나이다. 즉 이중부정과 양면긍정의 역설적 논리를 담고 있다. 또한 ‘불일불이’ 하나 도 둘도 아니고, ‘불즉불리’ 붙지도 떨어지지도 않는다. 곧 이중부정의 역설적 논리이다. 이들 모두가 삼원 사고의 논리에 속한다. 삼원 사고는 일원(론)과 이원(론) 양쪽을 포함하면서 동시에 지양하여 제3차원의 삼 원(론)으 로 통섭하는 사고이다. 그 통섭이란 ‘상보, 상화, 횡단매개성, 차연’ 등을 함의한다.

영문초록

Takahashi Tōru’s diagram (frame) of ‘T’oegye (school) = the sect of churi, referring principally to li v. Yulgok (school) = the sect of chugi, referring principally to ki’ should be abolished. There are three reasons: First, it misunderstands the Four-Seven thesis, the li-ki thesis, and the Zhuzi (Zhuxi) school i.e. Neo-Confucianism as well. Second, it misuses a pair of concepts, churi and chugi, which used to be (treated as) tool concepts. Thirdly, it is based upon the dualistic, and dichotomic thinking. So we have to untie the trap of the dual, in particular, dichotomic thinking as early as possible. For this, I suggest the tri-dimensional thinking as a method, and its practical use. Since it is the basic thinking that the Zhuzi school baiscally relys on. Accordingly, its practical use can be a proper way to understand the Neo-Confucianism and its discussion of details. Both the Four-Seven and the li-ki are based upon the tri-dimensional thinking and its logics. For instance, ‘niether mixed nor separated each other (不相雜不相離)’ or ‘being one but two and two but one (一而二二而一)’ that represents the logic of double negative and the logic of both positive as well. Moreover, ‘neither one nor two (不一不二)’ or ‘not close nor distant (不即不離), which implies the logic of double negative. All of them belong to the logics of tri-dimensional thinking. The tri-dimensional thinking contains both mono/monism and duo/dualism, simultaneously, sublate and subsume both under tri/trialism of the third dimension. The ‘subsume, subsumption’ implies ‘mutual compliment, co-harmony, transversality, différance’ etc.

목차

1. 머리말
2. 삼원 사고
3. 사단칠정(론)의 유래와 주자설
1) 사단칠정(론)의 유래
2) 주자설
4. 퇴계의 사단칠정론
1) 초기설
2) 수정설
5. 맺음말

구매하기 (4,500)